■ 인공광합성연구센터++Korea Center for Artificial Photosynthesis (KCAP) ■
 
HOME ▶ 센터활동 ▶ 공지사항

 포스코 프란치스코관 준공식 개최
작성자: KCAP  등록일: 2013-02-04 

- 포스코에서 139억 지원받아 한국인공광합성연구센터 전용연구동 건립 -

 포스코 프란치스코관(한국인공광합성연구센터 전용연구동) 준공식이 128() 오후 230분에 포스코 프란치스코관 행사장에서 개최되었다


 서강대와 포스코는 지난 2010년 8월 30일 인공광합성 연구의 구현과 상용화를 촉진하기 위해 교내 부지에 전용연구동 건립을 지원하는 산학협력 협약을 맺었다. 이에 따라 포스코에서는 포스코 프란치스코관 건립비용 139억원을 지원하였으며, 2011년 9월 착공 이후 약 17개월간의 공사기간을 거쳐 지상8층 지하2층 연면적 6,670㎡(2,018평)의 전용연구동이 준공되었다. 

 준공식에는 서강대 유시찬 이사장, 이종욱 총장, 유기풍 선임총장을 비롯하여 포스코 정준양 회장, 포스코 최승덕 신성장기술전략실 실장, RIST 강구조연구소 윤태양 소장, 마포구 박홍섭 구청장, 교육과학기술부 기초연구정책관 이근재 국장, 한국연구재단 국책연구본부 정윤철 본부장, 한국연구재단 녹색기술단 한성옥 단장, 예수회 정제천 부관구장 등이 참석하였다.


                                           ▲ 열쇠를 전달하고 있는 유시찬 이사장(좌)과 이종욱 총장(우)

 준공식은 신학대학원 김용해 신부의 축성으로 시작되었고, 이인주 관리처장이 건물 건립의 경과를 보고한 후, 유시찬 이사장이 이종욱 총장에게 열쇠를 전달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종욱 총장이 포스코 정준양 회장에게 감사패를 전달한 이후 준공식에 참석한 내외빈의 축사가 이어졌다.


▲ (위) 감사패를 전달받은 포스코 정준양 회장(좌)과 이종욱 총장(우)
▲ (아래) 축사를 전하고 있는 포스코 정준양 회장

 포스코 정준양 회장은 우리학교 윤경병 교수가 이끄는 인공광합성 연구야말로 온실가스인 이산화탄소를 이용하여 에너지 문제를 획기적으로 해결할 있는 기술이라는 점을 강조하며, 사회책임경영과 환경경영을 표방하는 기업으로서 향후에도 인공광합성 기술 개발 및 상용화를 지원할 것임을 밝혔다

 이종욱 총장은 인공광합성연구를 위해 전폭적인 지원을 해 준 포스코와 교육과학기술부에 깊은 감사의 뜻을 하며, 인공광합성 연구의 결실을 맺기까지 긴 시간과 노력이 필요할 것이지만 연구자들의 열정과 헌신의 노력으로 결국에는 성공할 것임을 확신하며, 끝까지 인내를 가지고 격려해줄 것을 부탁하였다. 


▲ 축사를 전하고 있는 교과부 이근재 국장(위)과 박홍섭 마포구청장(아래)

 교육과학기술부 기초연구정책관 이근재 국장은 인공광합성 연구가 기초연구에서 시작하여 상용화와 일자리 창출, 성장 동력 발굴로 이어지는 연구개발사업의 가장 모범적인 모델이라 말하며, 연구자의 책임과 자율을 강조하여 지속적이고 안정적으로 연구를 수행할 수 있도록 장기적인 지원을 할 것이라 밝혔다

 준공식 행사는 포스코 프란치스코관 건물 앞에서 테이프커팅을 하는 것으로 마무리되었으며, 이어 현장소장의 소개로 건물 투어가 진행되었다. 

 한 편, 포스코 프란치스코관에는 포스코에서 개발한 세계 최고 수준의 고강도 강재를 적용한 합성기둥 기술, 고망간강을 적용한 진동저감 기술 등 강구조 신기술과 에너지 효율 향상 기술을 적용하였으며, 이를 통해 강진에도 견딜 수 있는 안전성을 확보하고, 친환경 건 축물 인증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이 건물 안에는 인공광합성 연구를 위한 각종 실험실, 계측장비실, 파일롯트실, 교수실, 회의실, 포스코 소속의 실용화 공동연구실 등이 자리 잡을 예정이다. 

 인공광합성 연구는 태양광을 에너지로 사용하여 이산화탄소(CO2)와 물(H2O)을 메탄올 등 액체연료로 전환하는 미래의 첨단 태양에너지 활용에 관한 연구로, 온실효과를 유발하여 지구온난화의 주범으로 지목되고 있는 이산화탄소를 다시 액체연료로 전환시킴으로써 환경문제와 에너지문제를 동시에 해결할 수 있는 획기적인 연구로 평가되고 있다. 한국인공광합성연구센터(센터장 서강대 화학과 윤경병 교수)는 2009년 9월 개소하였으며 교육과학기술부와 한국연구재단으로부터 기후변화대응 기초․원천기술 개발사업의 일환으로 10년간 500억원의 연구비를 지원받아 미국 로렌스 버클리 국립연구소(Lawrence Berkeley National Lab,LBNL)와 인공광합성 국제 공동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서강대 인공광합성연구센터 Post-Doc. 및 연구교수 초빙
서강대 포스코 프란치스코관 (한국인공광합성연구센터) 준공식 행사 안내